정선 스키장서 10세 남아 리프트 아래로 추락…사고 잇따라

정선 스키장서 10세 남아 리프트 아래로 추락…사고 잇따라

신동원 기자
신동원 기자
입력 2024-01-21 22:06
업데이트 2024-01-21 22:0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21일 강원 정선의 한 스키장에서 스키어들이 잇따라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강원특별자치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42분쯤 정선군 고한읍 한 스키장에서 A(10)군이 리프트를 타고 가던 중 10m 아래로 떨어졌다.

생명에 지장은 없었으나 허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날 낮 12시 30분쯤 같은 스키장에서 스키를 타던 중 넘어진 40대 B씨도 허리뼈 통증을 호소해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았다.

소방 관계자는 “겨울철 레저스포츠 사고를 예방하려면 충분한 준비운동으로 관절과 근육을 풀어주고 헬멧 등 보호장비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정선 김정호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