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명에 노트북 지급

서울시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명에 노트북 지급

입력 2020-04-02 22:16
업데이트 2020-04-03 01:3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서울시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명에 노트북 지급
서울시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명에 노트북 지급 박원순(왼쪽 네 번째) 서울시장이 2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조희연(다섯 번째) 서울시교육감, 구청장협의회장인 김영종(세 번째) 종로구청장 등과 함께 초·중·고교 온라인 개학과 관련해 학습기기 마련 등 협력 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시교육청은 이날 법정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여명에게 노트북을 구매해 빌려주기로 했다. 비용은 서울시와 시교육청, 자치구가 각각 4대4대2로 부담한다. 5만 2000여명을 대상으로 대당 70만원씩 약 364억원이 투입된다.
연합뉴스
박원순(왼쪽 네 번째) 서울시장이 2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조희연(다섯 번째) 서울시교육감, 구청장협의회장인 김영종(세 번째) 종로구청장 등과 함께 초·중·고교 온라인 개학과 관련해 학습기기 마련 등 협력 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시교육청은 이날 법정 저소득층 학생 5만 2000여명에게 노트북을 구매해 빌려주기로 했다. 비용은 서울시와 시교육청, 자치구가 각각 4대4대2로 부담한다. 5만 2000여명을 대상으로 대당 70만원씩 약 364억원이 투입된다.

연합뉴스

2020-04-03 10면
많이 본 뉴스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