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중소기업 ‘꿈꾸는세상’ 화제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중소기업 ‘꿈꾸는세상’ 화제

입력 2023-11-30 16:20
업데이트 2023-12-01 15:2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 현장. 꿈꾸는세상 제공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 현장. 꿈꾸는세상 제공
교육부는 한국과학창의재단, 한국교육개발원(KEDI)과 30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23년 늘봄학교·교육기부 박람회’를 진행한다.

매년 교육부는 기업·대학·공공기관·개인 등이 유·초·중·고 교육에 쓸 수 있도록 자원을 비영리로 제공하는 교육기부를 촉진하기 위한 박람회를 개최해 왔다.

이번 행사는 기존 교육기부 박람회를 확대한 행사로, 지역사회 구성원이 교육기부를 통해 늘봄학교에 참여하고 학생 성장을 지원한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이미지 확대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 현장. 꿈꾸는세상 제공
제12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 현장. 꿈꾸는세상 제공
올해는 기관부문 20곳, 개인부문 6명이 교육기부대상(부총리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됐다. 특히, 기관부문에서는 대기업과 공공기관 사이에 한 중소기업이 돋보였다. ‘꿈꾸는세상’(대표 임종민)이라는 중소기업으로 매년 4000~5000여명에게 교육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 교육기부 규모로는 일부 대기업을 능가한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기업은 발명교육 기반의 교육문화콘텐츠 전문기업으로 도서벽지를 비롯한 읍면지역에 진로체험 기회격차해소를 위한 진로체험버스 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

이외에도 수익의 일부를 성균관대학교 동문장학금과 초·중·고등학교에 진로교육 교구재를 무상으로 기부하는 활동도 꾸준히 하고 있다.

꿈꾸는세상 측은 “앞으로도 많은 기업과 기관이 교육기부라는 선한 영향력으로 교육계와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