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수십억대 배임’ 미스터피자 정우현, 2심도 징역형 집행유예

[포토] ‘수십억대 배임’ 미스터피자 정우현, 2심도 징역형 집행유예

입력 2019-12-11 15:10
업데이트 2019-12-11 15:1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정우현 전 MP그룹 회장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미스터피자 갑질’ 관련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위반 등 항소심 선고기일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많이 본 뉴스
최저임금 차등 적용, 당신의 생각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가 5월 21일 시작된 가운데 경영계와 노동계의 공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올해 최대 화두는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 적용’입니다. 경영계는 일부 업종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요구한 반면, 노동계는 차별을 조장하는 행위라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