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육청, 다문화교육 중심학교 34곳 선정

인천교육청, 다문화교육 중심학교 34곳 선정

입력 2010-03-02 00:00
업데이트 2010-03-02 14:1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인천시교육청은 다문화교육을 중점적으로 담당할 학교 34곳과 유치원 5곳을 최근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다문화교육을 이끌 학교 모집에 응한 45개교 가운데 다문화가구의 학생수와 구역 등을 고려해 초교 30곳과 중학교 4곳을 다문화교육 중심학교로 뽑고 학교당 5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선정된 학교는 본교는 물론 인근 학교의 다문화가구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국어 교육 및 한국 전통문화 체험,국어.영어.수학 과목 기초학습,취학 전 학교생활 이해.적응하기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시교육청은 또 남부와 동부,북부,서부,강화교육청 등 지역별로 유치원 1곳씩을 선정,다문화교육을 하도록 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민생회복지원금 25만원’ 당신의 생각은?
더불어민주당은 22대 국회에서 전 국민에게 1인당 25만원의 지역화폐를 지급해 내수 경기를 끌어올리는 ‘민생회복지원금법’을 발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빠른 경기 부양을 위해 특별법에 구체적 지원 방법을 담아 지원금을 즉각 집행하겠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국민의힘과 정부는 행정부의 예산편성권을 침해하는 ‘위헌’이라고 맞서는 상황입니다. 또 지원금이 물가 상승과 재정 적자를 심화시킬 수 있다고 우려합니다. 지원금 지급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