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 영입

KIA,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 영입

장형우 기자
장형우 기자
입력 2024-01-07 14:20
업데이트 2024-01-07 14:2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29·미국)를 영입했다.
이미지 확대
KIA의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
KIA의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
KIA는 7일 크로우와 연봉 60만 달러, 계약금·옵션 각 20만달러 등 총액 100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2020시즌 미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데뷔한 크로우는 4시즌 동안 워싱턴 내셔널스, 피츠버그 파이리츠 유니폼을 입고 통산 94경기(선발 29경기) 10승 21패 16홀드 5세이브 평균자책점 5.30을 거뒀다. 특히 크로우는 2021시즌 피츠버그에서 25경기에 선발 등판해 4승 8패 평균자책점 5.48의 성적을 남겼다. 2023시즌에는 5경기에 구원 등판해 9와 3분의 2이닝을 던져 평균자책점 4.66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5시즌 75경기(선발 59경기) 21승 16패 1홀드 평균자책점 4.01.

심재학 KIA 단장은 “뛰어난 구위가 장점인 크로우는 최고 시속 153㎞의 빠른 공과 슬라이더, 체인지업 등 다양한 변화구도 위력적”이라면서 “메이저리그 풀타임 선발로 활약한 만큼 경험이 풍부해 구단 선발진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KIA는 2023시즌이 끝난 뒤 외국인 투수 마리오 산체스, 토머스 파노니를 모두 붙잡지 않았고 외국인 타자 소크라테스 브리토와는 총액 12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

장형우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