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포토] ‘잘 싸웠어’… 울음 터트리는 여자 수구 대표팀

[포토] ‘잘 싸웠어’… 울음 터트리는 여자 수구 대표팀

신성은 기자
입력 2019-07-22 09:55
업데이트 2019-07-22 09:5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여자 수구 대표팀 주장 김예진과 윤예린이 22일 오전 광주 남부대학교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쿠바와의 15~16위 결정전이 끝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한국 여자수구대표팀은 쿠파에 0-30으로 패해 첫 세계선수권대회를 최하위(16위)로 마무리했다. 2019.7.22

뉴스1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