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영국 BBC도 ‘황의조 사건’에 주목

영국 BBC도 ‘황의조 사건’에 주목

장형우 기자
장형우 기자
입력 2023-11-30 13:16
업데이트 2023-11-30 13:1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영국 공영 BBC도 불법 촬영 피의자 신분으로 프로팀에서 계속 출전 중인 황의조(노리치시티) 사건에 대해 주목했다.

BBC는 30일 “노리치의 공격수 황의조가 불법 촬영 혐의로 한국 대표팀에서 자격 정지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또 “황의조는 전 여자 친구와 동의 없이 불법 촬영을 했다는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대한축구협회로부터) 자격 정지의 처분을 받았다”면서 “황의조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구단도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미지 확대
황의조 사건에 대한 BBC 뉴스 화면. BBC 홈페이지 캡처
황의조 사건에 대한 BBC 뉴스 화면.
BBC 홈페이지 캡처


최근 국내에서 불법 촬영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은 황의조는 지난 28일 대한축구협회(KFA)로부터 국가대표 자격 일시 박탈이라는 징계가 결정됐다. 그러나 국내에서의 논란과 별개로 소속팀 노리치에서는 황의조를 계속해서 출전시키고 있다.

황의조는 지난 26일 퀸즈파크레인저스(QPR)전에 이어 29일 왓퍼드전까지 연속골을 넣는 등 활약했다. 다만 왓퍼드전에서 중거리 골을 성공한 뒤 햄스트링 통증으로 전반 17분 교체됐다.

BBC는 “황의조는 이달 한국 대표로 북중미 월드컵 예선에 나가 싱가포르전에서 골을 넣었으며 내년 1월 아시안컵 대표팀에도 포함될 것으로 예상됐다”면서 “하지만 KFA의 결정으로 대표팀에서 제외됐다”고 전했다. 또 “황의조는 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사건에 대한 언급을 거부했다”고 덧붙였다.

황의조는 지난해 노팅엄 포레스트(잉글랜드)로 이적했으나 곧바로 올림피아코스(그리스)로 임대 이적했으며 이후 FC서울 등에서 뛰었다. 올 여름 다시 노팅엄에 복귀한 황의조는 이번에는 노리치로 임대됐으며 올 시즌 14경기에 나와 3골을 기록 중이다.
장형우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