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 시신’ 발견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 시신’ 발견

김채현 기자
김채현 기자
입력 2024-05-22 18:19
업데이트 2024-05-22 18:5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아기 이미지. 서울신문DB
아기 이미지. 서울신문DB
광주의 한 아파트 인근에서 영아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58분쯤 광주 서구 광천동 한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 시신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숨진 영아는 해당 상가의 업주가 화장실 변기가 있는 칸에서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태어난 지 1개월이 지나지 않은 것으로 추정되며, 부패가 진행 중인 상태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사망 원인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채현 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